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Travel Trend

Home 고객센터 Travel Trend
제목 [Travel Trend Vol.2] 파란 바다가 기다리는 동해
작성자 작성일 2021-10-28 16:00:20
 
당연하지만 우리나라의 삼면은 바다로 둘러싸여 있다. 바다에 대한 접근성이 좋아 여행자도 쉽게 바다와 마주할 수 있다. 저마다 마음속에 최고의 바다 하나쯤은 품고 있을 것이다. 내게 묻는다면 ‘역시 바다는 동해지!’라고 1초의 의심도 없이 말한다. 그중에서도 어디가 최고냐 묻는다면 우물쭈물할 수밖에 없다. 그저 오늘은 삼척으로 향한다.


유난히 파란 삼척 해변

바다를 보러 왔으니 우선 해변으로 달려간다. ‘삼척’ 타이틀을 단 대표 해변, 삼척해변이 1순위다. 관내 최대 규모인 해변은 울창한 소나무 숲과 광활한 백사장, 바다가 어우러져 청량감이 가득하다. 동해가 좋은 이유는 어느 바다보다 깨끗한 파란색을 선사하고, 역동적인 파도를 감상할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 블루 색감의 하늘과 새파란 바다가 하나 된 풍경을 보면 없던 즐거움마저 생기고, 있던 걱정도 말끔히 사라진다.


01. 삼척해변을 내 품에
     쏠비치 삼척 


바다를 편하게 보기 위해 카페나 전망대도 좋은 방법인데, 가장 좋은 건 역시 숙소에서 두 발 뻗고 편하게 보는 것이다. 거기에 커피 등 마른 목을 축일 음료를 곁들이면 더할 나위 없다. 이런 조건에 부합하는 삼척 1순위 숙소는 쏠비치 삼척이다. 삼척해변을 앞에 둔 객실 700개 이상의 대형 호텔&리조트로 가족, 연인, 친구 등 모든 형태의 여행에 적합하다.


쏠비치 삼척 전경 

쏠비치 삼척은 그리스 산토리니 마을을 콘셉트로 하얀 외벽과 파란색 지붕의 조화가 돋보이는데, 삼척해변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오션뷰 객실이 다양한 형태로 준비돼 있다. 게다가 호텔 가장 높은 곳에 조성된 산토리니 광장에서는 파노라마 뷰로 삼척해변을 볼 수 있고, 증산해수욕장을 넘어 동해시까지 동해의 압도적인 풍경을 누릴 수 있다.


리조트 맨 꼭대기 층에는 산토리니 광장이 마련되어 있다.

날씨가 쾌청한 날, 산토리니 광장을 가면 빛의 알갱이가 내려앉아 눈부시게 빛이 나는 해변과 상쾌한 바닷바람이 여행자를 반긴다. 이곳에 머물면 아침에 조금 피곤하더라도 무조건 일찍 일어나 산토리니광장에서 일출도 봐야 한다. 또 아이를 동반한 가족에게는 4계절 워터파크 오션플레이도 인기인데, 오션플레이를 이용할 경우 프라이빗 비치도 제집처럼 드나들 수 있다. 해변만 봐도 시간은 금방 가는데 각종 편의시설을 이용하면 쏠비치 삼척에서만 2박3일을 보내도 거뜬하다. 셰프스 키친, 뜰 in the Grill&야간포차, 해파랑 등 다양한 F&B시설과 노래방, 오락실, 탁구장 등 즐길 게 다양하다. 또 5~10분이면 닿을 수 있는 인근 해변과 관광지도 있다.


일출도 여행에서 빠뜨릴 수 없는 광경이다.

특히 걸어서도 갈 수 있는 증산해수욕장은 아담하고 조용하게 바다를 즐기고 싶은 이들에게 딱이다. 평균 수심도 그리 깊지 않아 누구나 즐길 수 있다고 한다. 특히 해 질 녘 보라색과 주황색이 공존하는 하늘과 짙은 파란색의 해변, 파도 소리를 감상하고 있으면, 그 어떤 해변보다 더 낭만적인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또 추암해변과 맞닿아 있어 촛대바위와 일출을 즐기는 것도 여행 팁이다.


파란 동해바다의 시원함과 수려한 경관을 느낄 수 있는 슈페리어룸

쏠비치 호텔&리조트 삼척 예약하기
2. 옹골찬 삼척여행
   
추암관광지·죽서루



추암관광지의 촛대바위

삼척 시내에서 가볍게 갈 수 있는 관광지는 추암관광지와 죽서루다. 추암관광지는 추암해변, 출렁다리, 촛대바위가 어우러진 자연이 빚어낸 관광단지다. 긴 시간이 만든 멋진 암석과 바다 등이 어우러져 있다. 약간의 스릴을 즐기려면 출렁다리도 꼭 건너보자. 


암벽과 어우러진 죽서루 풍경 


우리나라 보물로 등록된 누각 ‘죽서루’는 관동8경 중 제1경이다. 처음 만들어진 시기는 정확하지 않지만 고려 후기로 추정된다. 규모는 그리 크지 않지만, 여행 중 쉬어가기에 좋다. 신발을 벗고 누각에 올라서면, 누각에 새겨진 율곡 이이를 비롯한 당대 지식인들이 죽서루에 대해 한자로 쓴 시를 볼 수 있다. 죽서루 뒤로 조성된 정원 같은 공간을 거닐거나 앉아 잠시 생각을 비우는 것도 좋겠다. 시간이 허락한다면 삼척가람 영화관 쪽에 주차하고 아래서 위로 죽서루를 올려다봐도 좋다. 멋진 암벽, 잔잔한 개천과 어우러진 죽서루도 제법 멋스럽다.
 

동해의 일출과 일몰을 감상할 수 있는 힐링 플레이스
라마다 속초 



푸르른 산과 파란 바다가 보이는 스탠다드 룸


등대와 바다가 보이는 디럭스룸

라마다 속초 호텔은 동해의 푸른 바다와 아름다운 속초의 자연환경과 함께 최고의 휴식과 추억을 선사한다. 아름다운 일출과 야경을 객실에서 편안하게 감상할 수 있는 라마다속초 호텔은 대포항 바로 인근에 위치하고 있어 휴양과 관광, 행사가 모두 용이한 최적의 장소다. 동해의 일출과 일몰을 감상할 수 있는 최적의 호텔에서 힐링 여행을 계획해보자.



라마다 속초 예약하기